【속보】충청의 딸 나경원, 13일 서울시장 출마선언…10년만의 재도전
상태바
【속보】충청의 딸 나경원, 13일 서울시장 출마선언…10년만의 재도전
  • 신수용 대기자
  • 승인 2021.01.12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59.4선 국회의원. 변호사)이 오는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13일 밝힌다.[사진=나 전의원의 페이스북켑처]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59.4선 국회의원. 변호사)이 오는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13일 밝힌다.[사진=나 전의원의 페이스북켑처]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59.4선 국회의원. 변호사)이 오는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13일 밝힌다.

2011년 박원순 전 서울시장에 맞서 출마했다 패배한 지 10년 만의 재도전이다.

충북이 고향인 나 전 의원은 12일  한 언론과의 통화에서 "내일(13일) 서울시장에 도전하겠다는 뜻을 밝히려고 한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59.4선 국회의원. 변호사)이 오는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13일 밝힌다.[사진=나 전의원의 페이스북켑처]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59.4선 국회의원. 변호사)이 오는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13일 밝힌다.[사진=나 전의원의 페이스북켑처]

17∼20대 국회의원을 지낸 나 전 의원은 지난해 4월 총선에서 자신의 지역구인 서울 동작을에 출마했다 낙선했다. 

나 전 의원은 2011년 당시 오세훈 서울시장의 사퇴로 치러진 보궐선거에 한나라당 후보로 나섰다 무소속 야권단일후보인 박원순 전 서울시장에게 패했다. 

4월 보궐선거는 여직원 성추행 사건이 불거진 뒤 하루 만에 극단적 선택을 한 박 전 시장의 후임을 뽑는 선거다.

나 전 의원은 지난 8일에도 라디오방송에 출연해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와 관련, “거의 마음을 굳혔다. 조만간 말씀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나 전 의원은 지난 주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출연해 화장기 없는 민낯을 공개하는가 하면 다운증후군 장애를 가진 딸의 드럼 연주에 맞춰 탬버린을 치는 등 평범한 엄마의 모습을 보여주며 새침한 이미지를 덜어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나 전 의원의 출연에 해당 프로그램 시청률은 11.2%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나 전 의원은 지난 10일 페이스북에서 “진솔하게 저와 제 가족이 사는 이야기를 전해드리고자 했고 다행히 많은 시청자가 공감해주신 것 같다”면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어떤 이야기를 전해줄지 궁금하고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