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대선】윤석열," 안철수 후보, 한국정치발전 큰 역할...정권교체열망도 같다"
상태바
【3.9대선】윤석열," 안철수 후보, 한국정치발전 큰 역할...정권교체열망도 같다"
  • 임효진 기자
  • 승인 2021.12.30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30일 대구 수성구 범어동 국민의힘 대구시당 사무실 앞에서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사진=뉴스1]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30일 대구 수성구 범어동 국민의힘 대구시당 사무실 앞에서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사진=뉴스1]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30일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와 관련,"(안철수 후보는)한국 정치 발전에 역할을 많이 해오셨고 상당히 비중 있는 정치인"이라며 공감을 피력했다. 

1박2일 일정으로 TK(대구.경북)를 방문 중인 윤 후보는 이날 국민의힘 대구시당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저와 안 후보는 이 정권을 교체해야 한다는 열망은 마찬가지"라며 이처럼 밝혔다.
 
이어 "어쨌든 큰 차원에서 (안 후보와) 한번 소통할 생각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날 저녁 특사로 풀려나는 박근혜 전 대통령 방문의지와함께 이명박(MB) 전 대통령에 대한 석방도 촉구했다.

윤 후보는  "박근혜 전 대통령께서 건강이 회복되시면 찾아뵙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 전 대통령의 석방을 크게 환영하고 조금 더 일찍 나오셨어야죠 하는 거 아닌가 생각한다. 아직 입원해 계시고 건강이 좋지 않기 때문에 빠른 쾌유를 바란다"고 했다.


그는 "박 전 대통령을 아끼고 사랑하는 단체들도 조금 전에 저의 당선을 바라는 지지 선언을 해주셨다"라며 "찾아뵙고 싶은데 다른 정치적인 현안들을 박 대통령께서 신경을 쓰신다면 쾌유가 늦어지기 때문에 시도 자체를 안 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의 통신 조회 논란은 강하게 비판했다.

윤 후보는 "아침에 보니깐 국민의힘 의원들 100여 명이 참여하는 단톡방을 (공수처가) 털었더라. 이것은 미친 짓이라고 본다"고 주장했다.

이어 "선거 개입이고 선거를 앞둔 즈음에 이런 식으로 했다는 건 불법 선거 개입이자 부정 선거를 자행하고 있다는 이야기"라고 강조했다.

당내 현안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윤 후보는 이준석 당 대표와의 갈등설에 대해 "제 입장에서 보면 갈등이랄 것도 없고 당 대표가 자기 역할을 하고 후보는 후보 역할을 잘 수행하면 될 문제라고 보고 그렇게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3.9 대선과 함께 치러지는 대구 중남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자 공천과 관련해서는 "당에서 결정할 문제라고 본다. 대통령 선거에만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윤 후보는 이날 대구경북지역 언론인 간담회와 대구선대위 출범식에 참석한 뒤 오후에는 달성군에 있는 현대로보틱스, 칠곡군 다부동전투전적비를 잇따라 찾는 등 보수 지지층 결집에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