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동아일보 기자출신  국힘 조수진, 최고위원 사퇴…"당정대 전면적 쇄신 필요"
상태바
【속보】동아일보 기자출신  국힘 조수진, 최고위원 사퇴…"당정대 전면적 쇄신 필요"
  • 신수용 대기자
  • 승인 2022.07.31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수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왼쪽)과 권성동 당대표 직무대행겸 원내대표[ 사진-조위원 페이스북]
조수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왼쪽)과 권성동 당대표 직무대행겸 원내대표[ 사진-조위원 페이스북]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비례대표)도 31일 최고위원직에서 사퇴했다.

동아일보 기자출신인  조 의원의 사퇴는  MBC앵커출신인 배현진 최고위원이 지난 29일 당내 혼란에 대한 책임을 이유로 사퇴한데 이어 두번째다.


조의원은    은 이날 국회 기자회견에서 "저는 각성과 변화를 요구하는 민심의 엄중한 경고에 책임을 지기 위해 최고위원직을 물러난다"고 밝혔다.

그는 "당은 물론 대통령실과 정부의 전면적 쇄신이 필요하다"며 "이른바 '윤핵관'이라 불리는 선배들도 총체적 복합 위기의 근본적 원인을 깊이 성찰해달라"고 밝혔다.

조수진 국민의힘 최고위원 사퇴입장[사진=조 위원 페이스북]
조수진 국민의힘 최고위원 사퇴입장[사진=조 위원 페이스북]

이준석 대표 당원권 정지 6개월 중징계 이후 들어선 '권성동 원톱' 체제에 대해 초선의원의    비대위체제전환요구,  당권주자인 김기현의원의 지도체제전환주장등  당내 반발이 잇따르는 상황에서 최고위원들의 연속 사퇴로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전환 속도가 빨라질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