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가】물가 두달째 6%대↑... '정점은  언제인지  10월가봐야"
상태바
【물가】물가 두달째 6%대↑... '정점은  언제인지  10월가봐야"
  • 이정현 기자
  • 승인 2022.08.02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월 대비 상승률은 둔화…"정점서 7%대 될 가능성은 낮아"
-연간 물가상승률, 정부 전망치 4.7%넘어 5%대 관측 제기돼
소비자물가가 6월에 이어 두 달 연속 6%대 상승률을 기록했다.[사진=방송켑처]
소비자물가가 6월에 이어 두 달 연속 6%대 상승률을 기록했다.[사진=방송켑처]

소비자물가가 6월에 이어 두 달 연속 6%대 상승률을 기록했다.

정부는 10월 쯤을  정점으로 고물가가 진정될 것으로 내다보지만, 휴가철·추석명절 수요 등 물가 자극 요소가 적잖은데다  대외여건 불확실성도 배제할 수 없어 우려하고 있다.

통계청이 2일 발표한 '7월 소비자물가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2020년 100 기준)는 108.74로 지난해 7월 102.26 대비 6.3%나 상승했다.

이로써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전달인 6월에 이어 2개월째 6%대를 나타냈고, 상승 폭은 6월 6.0%보다 커졌다.

지난달 상승률 6.3%는 IMF 외환위기 때인 1998년 11월 6.8% 이후 23년 8개월 만에 최고치다.

기획재정부는 "농축수산물 가격 오름세가 큰 폭으로 확대되고 공업제품과 개인서비스 가격 상승세도 지속하면서 6월보다 상승 폭이 커졌다"고 설명했다.

농축수산물 가격 상승률은 6월 4.8%에서 지난달 7.1%로 뛰었는데 채소류 가격이 25.9% 폭등세를 보인 영향이 절대적이었다.

폭염과 장마에 따른 생육 조건 악화에 유가와 비룟값 등 생산비 상승세가 지속했고 비교 시점인 지난해 7월은 작황 호조로 채소류 가격이 낮았던 기저효과까지 겹친 결과라는 설명이다.

7월 소비자물가동향(전년 동월 대비). [사진=통계청 제공]
7월 소비자물가동향(전년 동월 대비). [사진=통계청 제공]

배추(72.7%)와 오이(73.0%), 시금치(70.6%)는 지난해 7월 대비 70% 넘게 가격이 올랐고 상추와 파도 각각 63.1%와 48.5%의 높은 상승률을 나타냈다.

배추, 오이, 시금치 70% 넘게 상승…외식물가 상승률도 근 30년 만에 최고치

공업제품은 지난해 7월보다 8.9% 올랐는데 상승률은 전달인 6월 9.3%보다 다소 축소됐다.

석유류 가격 상승률이 국제유가 상승세 둔화와 유류세 추가 인하 등 영향으로 6월 39.6%에서 지난달 35.1%로 줄어든 덕분이다.

경유 가격 상승률은 47%로 50% 아래로 떨어졌고, 휘발유 가격 상승률도 25.5%로 20%대로 내려왔다.

대형유통마트에서  장을 보는 주부[사진=노컷뉴스]
대형유통마트에서 장을 보는 주부[사진=노컷뉴스]

석유류 가격의 전월 대비 상승률은 지난달 -0.1%였는데 석유류 가격이 전달보다 떨어지기는 올해 1월(-1.1%) 이후 6개월 만이다.

지난달 개인서비스 가격은 지난해 7월 대비 6.0% 상승하며 1998년 4월 6.6% 이후 24년 3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특히, 외식 가격 상승률은 지난달 8.4%로 1992년 10월 8.8% 이후 무려 29년 9개월 만에 가장 높았다.

지난달 물가 상승에는 전기와 가스, 수도 요금도 한몫을 톡톡히 했다.


전기와 가스 요금이 지난달부터 동반 인상되면서 전기·가스·수도 상승률은 6월 9.6%에서 지난달 17.7%로 치솟았다.

17.7%는 통계청이 전기·가스·수도 요금 통계를 별도 작성하기 시작한 2010년 1월 이래 가장 높은 상승률이다.

소비자물가지수 주요 등락률 추이.[사진= 통계청 제공]
소비자물가지수 주요 등락률 추이.[사진= 통계청 제공]

지난달 전기료와 도시가스요금 상승률은 각각 18.2%와 18.3%였다.

통계청 어운선 경제동향통계심의관은 "추석을 앞두고 기상 여건에 따른 농축수산물 가격 상승 등 돌발 변수가 없다면 8월에는 물가 오름세가 더 확대되지는 않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국내 소비자물가에 큰 영향을 미치는 국제유가 등 대외적 요인이 최근 개선 조짐을 보이고 있다는 건데 기재부 역시 "최근 국제 원자재와 곡물 가격이 전반적으로 하락세"라고 강조했다.

어운선 심의관은 다만 "연간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5%는 넘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앞서 기재부는 지난해 6월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서 올해 소비자물가 상승률을 4.7%로 예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