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세종대평동 복컴서 탁구 유료불법 레슨'의혹'제보...당사자 "사실아니다" 해명
상태바
【단독】세종대평동 복컴서 탁구 유료불법 레슨'의혹'제보...당사자 "사실아니다" 해명
  • 권오주 기자
  • 승인 2024.04.28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들, "주민센터 탁구동호회에서 탁구강습.선수경력 내세운 40대 여성이 은밀히 SNS앱통해 회원모집 유료 강습"제보
-당사자, "나는 불법유료레슨 없었다. 대평탁사모에서 회비받고....다정동. 새롱동 복컴에서 다한다"
-관련공무원, 환불요구하는 주민에게 "점유한 것도 아니고...환불규정없다"미온대처
-제보자들, 지난해 3월부터 올 4월까지 앱에 ''20년이상 강사경력 8년 선수경력'등 유료 회원모집
세종시 대평동 복컴의 탁구동호인에서 O씨가 탁구강사 20년.8년 선수경력을 내세워 유로회원을 모집하며 불벌레슨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을 빚는 탁구장. 사진은 특정사실과 무관함.[사진=제보자제공].png
세종시 대평동 복컴의 탁구동호인에서 O씨가 탁구강사 20년.8년 선수경력을 내세워 유로회원을 모집하며 불벌레슨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을 빚는 탁구장. 사진은 특정사실과 무관함.[사진=제보자제공].png

공공시설에서 유료 레슨등이 엄격히 금지됐는데도 세종의 한 복컴내에서 특정인이 돈을 받고 은밀히 탁구레슨해온 것이 드러나 환불요구등 논란이 일고 있다.

일부주민들 이를 조사해 엄단해야할 관련기관들이 미온적으로 대처했다며 관련공무원들이 봐주기 유착의혹까지 제기하고 있다.

◇···제보자, "대평동 복컴서 특정인이 앱통해 경력등 내세워 회원모집해 유료탁구레슨" 

 세종시 대평동 주민 <제보자>3명은 최근 본지를 방문,  불법 유료 탁구레슨의혹 사례와 함께 행안부에 낼 세종시(주민센터등)에 대한 감사를 요구하는 관련서류를 통해 이를 제보했다.

현행 세종시 복합거뮤니티센터관리 및 운영 조례 제7조(사용허가의 제한) 제①항 제3조에 의거 광고행위, 유료강습 등이 금지되어 있다.

취재진이 현장에 도착해보니 복컴건물에  `유료레슨 금지‘ 라는 안내문이 탁구장 입구 및 실내벽면 여러 곳에 부착되어 있었다. 이들은 세종시 대평동행정복지센터(이하 주민센터)에서 활동 중인 탁구동호회의 회원이던 O씨(40대 추정, 여성)가 지난해 3월말부터 올 4월 현재까지 세종시소유의 공공시설인 대평동주민센터 2층 탁구장을 이용하면서 유료회원을 모집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세종시 대평동 복컴의 탁구동호인에서 O씨가 탁구강사 20년, 8년 선수경력을 내세워 유로회원을 모집한 SNS.[사진=제보자 제공].png
세종시 대평동 복컴의 탁구동호인에서 O씨가 탁구강사 20년, 8년 선수경력을 내세워 유로회원을 모집한 SNS.[사진=제보자 제공].png

제보자 A씨는 "평소에 동호회 임원들도 법에 따라 유료레슨이 금지된다는 사실은 인지하고 있다"라며 "그런데도 O씨는  초보탁구회원들의 레슨욕구 해소를 위해 회원과 코치 상호간에 약간의 수고비 정도가 오가는 것에 대하여는 적극적으로 간여하지 않는다는 점을 악용, 이같이 유료레슨을 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O씨는 소속회원들도 전혀 모르게 네이버 앱(숨고)을 이용하여 '세종대평동ㆍ숨고ㆍ숨은고수'(1부 수준 20년이상 강사 경력, 8년 선수경력)라고 자신을 홍보했다"라고 제보했다.

A씨는 "O씨는 이 앱을 통한 채팅 또는 직접 주민센터를 찾아온 사람들을 대상으로 개인면담 등을 통해,'많은 동호회 회원들과 연습이 가능하다!', '레슨받고 나오면 쳐주는 팀(?)이 따로 있다'는 말로 자신이 속한 동호회원들도 모르게 비밀리에 레슨대상자들을 모집하는 수법으로 자신들만의 고객을 확보했다"라고 주장했다.

제보자 B씨는 "O씨가 이런 식으로 약 20명~30여명씩 확보한 후, '나는 회원들에게  저렴하게 재능기부로 봉사하는 거다'라며 레슨코치를 실시해준 대가로 동 기간 동안 개인당 월 4회에 12만원을 쳐도 약 2000만원~3000만원을 받은 것으로 추정된다"고 했다.

이 금액은 필요적 경비인 동호회에 발권비 찬조금(레슨장 전용사용), 팀(?)유지를 위한 운영비, 소모품비 등을 제외하고, 팀과의 수익배분 또는 전액 O씨가 사적이득을 취한 것으로 판단됨에 따라 세종시나 수사기관의 조사가 필요하다고 A, B씨가 거듭 의혹을 제기했다.

세종시 복컴에서 불벌유료 탁구레슨사태가 논란이 일어난 뒤 건물 실내에 붙은 유료레슨 금지게시물.[사진= 권오주 기자].png
세종시 복컴에서 불벌유료 탁구레슨사태가 논란이 일어난 뒤 건물 실내에 붙은 유료레슨 금지게시물.[사진= 권오주 기자].png

제보자들은 "O씨가 이곳에서 최소 수취 추정금액의 산출근거는 월12만원씩 유료회원 20명, 그리고 12개월만 쳐도  2880만원에 이른다"라고 말했다.

그중에 O씨는 "1:1개인레슨 눈높이 수업 주2회 30분(월8회)수업 대평동복컴에서 레슨합니다. 현재 다수들 받고 계신다라고 말할 정도였다"고 제보자들은 밝히고 있다.

회원들간에 O씨의 불법유료레슨에 대해 불화와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는 것이다.

이 과정에서 지난해 3월 말 쯤 2 ~3명이 주도해 대평동주민센터에 D 탁구동호회가 발족했다.

그러나 회비미공개, 회칙미제정.유료레슨등의 논란이 일자 회원 대다수가 탈퇴해 지난해 8월 1일 '대평탁사모' 창단했다.

대평탁사모가 회비운영 공개, 불법레슨 금지, 회칙이 제정되면서 지난 2월 D ㄴ동호회도 이에 흡수통합됐다.

◇···피제보 당사자 "유료 불법레슨 한적 없다.  경력은 허위아니다"

이 과정에서 O씨의 불법 유료레슨이 회원들도 모르게 조직화되는 점을 확인한 한 회원이 이를 공개하면서 사실이 드러났다고 제보자들이 전했다.

 O씨가 앱 통해 회원을 모집 하고, 같은 동호회원들에게 월 회비 12만원을 금지하는데도 레슨을 한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민원인 10여명은 지난 1일 대평동 센터를 방문해 조사를 요구했다.

10여명의 민원인들은 O씨가 엡을 통해 은밀한 회원 모집사실, 레슨비 금액등 증거들을 켑처해 대평동 민원센터에 증거로 제출했다.

이들은 <본지>와의 통화에서 "대평동 주민센터외에도 세종시청과 세종시 감사위원회에도 같은 내용으로 민원을 접수시켰다"라며 "그러나 불법 레슨이라고 판단한 민원인 중에는 월 회비를 돌려 받으려 했으나 한 담당공무원은 환수 규정이 없다며 미온적이더라"라고 개탄했다. 

기자가 '환불이 안된다고 하더냐'고 묻자 "O씨가 무단점유한것도 아니고 어떤 규정도 없어 개인과 개인 거래라서 방법이 없다라고 하더라"고 했다. 

본지가 이같은 주민들 제보내용 확인을 위해 O씨는 "유료로 레슨한 일이 없다"라고 사실무근임을 밝혔다.

그러면서 '사이트에 20년가량 탁구강사했고, 8년가량 선수생활했다는것 사실이냐'고 기자가 묻자, O씨는 "(강원도에서, 춘천에서"라고 답했다.

기자가 제보자들이 (레슨비가 작년 2023년 3월 경부터 2024년 4월까지 총) 2, 3천만원 가량된다고 하던데'하고 질문하자 그는 "2, 3천만원요? 2023년 3월 경부터 2024년 4월까지... 받은게 무슨상관인데요?"라고 되물었다.

'대평동복검은 유료 레슨을 할 수 없다고 푯말까지 있고, 규정이 되어 있다'라고 말하자 O씨는 "저희 동호회에서 한 것이다. 그리고 그사람들이 얘기하는 유료레슨 코치도 데려오고, 자기네들이 한 행동이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른 사람(주민, 탁구동회회원)들이 코치를 데려와서 그렇게 한다는 말이냐'고 기자가 묻자 "그렇다. 그리고 그 사람들이 탁사모 동호회하는 자체가 불법이다. 자기네(동호회)에서 돈을 받는 것도 운영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동호회에서 회비를 받는게 문제 이냐'는 기자 물음에 "회비를 받고 그걸로 운영하고 있지 않나. (대평)탁사모는 지금 입회비도 받고, 1만5천원씩 받으면서"라고 했다. 

O씨는 다른 복컴등에서 탁구레슨을 하고 있다는 말도 했다.

◇···제보내용 확인통해  O씨, " 다정동.새롬등 복컴등 다른 동에서도 돈받고 레슨 다한다"

기자가 '제보자들은 O씨가 돈을 받고 레슨했다고 정확히 해서 제보했다. 사실이 아닌데도 사실이라고 보도할 수 없지 않느냐'라고 질문했다.

세종시 대평동 복컴의 탁구동호인에서 O씨기 탁구강사 20년.8년 선수경력을 내세워 유로회원을 모집하며 레슨비를 표기한  SNS[ 사진=제보자제공].png
세종시 대평동 복컴의 탁구동호인에서 O씨기 탁구강사 20년.8년 선수경력을 내세워 유로회원을 모집하며 레슨비를 표기한 SNS[ 사진=제보자제공].png

그러자 O씨는 "그렇다면 저만 그런게 아니라, 다른 동(洞)에도 레슨하는 사람들이 있다"며" 다정동이나 새롬동이고 복컴에 가보면 다있다"라고 답했다.

[ 다움은 O씨와의 전화일문일답 요약] 

▷(기자)대평동주민센터에서 탁구동호회 코치로 일했나?
▶▶(O씨) 예...

▷유료 레슨을 했다고 해는 제보가 와서 사실 확인을 위해 전화했다. 맞나?
▶▶사실은 아니다.

▷유료레슨 안하신거냐?
▶▶예

▷그러면 사이트에 올려놓은 경력은 사실인가요?
▶▶예

▷20년가량 탁구강사했고, 8년가량 선수생활했다는것은? 선수생활은 어디서 했나?
▶▶춘천에서요

▷춘천어디서? 춘천시청이나 학생때 선수했나요?
▶▶아니 내가 왜 당신에게 그걸 얘기해야하나

▷얘기안하셔도 되는데, 주민들이 찾아와서 허위로 (탁구레슨을)했다고 제보를 주고, 사진도 가지고 왔다. 그래서 사실인지 아닌지 당사자에게 (반론을)사실일지를 물어봐야하니까.( 제보자중에는) 거짓으로 얘기(제보를)해주시는 분도 있기때문에  확인하려고 전화한 것이다.

▶▶ 제가 선수생활을 했지만 선생님(기자)에게 굳이 
▷20년이상 강사경력과 8년 선수생활 사실을 알려 주민 제보한 분들의 오해를 풀어줄 수 있지 않겠느냐? (제보한)그분의 말만 일방적으로 믿고 (피제보자가)허위다하고 기사가 나가면  O씨가 억울하지 않겠느냐.

▶▶뭐 기사가 나간다는 말이얘요
▷(제보된 것이기에)이것은 기사가 나가야한다.

▶▶예?

▷기사가 나가기위해 확인하는 것이다.그러기 위해 전화를 드린 것이다. 그러면 레슨을 하고 유료로 받은 것은 없다는 것인가?
▶▶네

▷제보자들은  2, 3천만원 가량된다고 하고 
▶▶2, 3천만원요?

▷예. 총 받은것이...작년 2023년 3월 경부터 2024년 4월까지...
▶▶2023년 3월 경부터 2024년 4월까지?  받은게 무슨상관인데요?

▷(대평동복컴)거기가 유료 레슨을 할 수 없다고 푯말까지 있고, 규정이 되어 있고
▶▶저희 동호회에서 한 것이다. 그리고 그사람들이 얘기하는 유료레슨 코치도 데려오고, 자기네들이 한 행동이 있다.

▷다른 사람들이 코치를 데려와서 그렇게 한다는 말인가?
▶▶ 그렇지요. 그리고 그 사람들이 탁사모 동호회하는 자체가 불법이다. 자기네(동호회)에서 돈을 받는 것도 운영하고 있다.

▷회비를 받는게 불법이란 말인가?
▶▶예. 회비를 받고 그걸로 운영을 하고 있잖나?

▷대평 탁사모?
▶▶탁사모도 , 지금 입회비도 받고 1만5천원씩 받으면서 일반 사람인들 이용하는 사람들을 불편하게 한다. 왜냐면 그사람들과 감정이 나뿐 사람이 있을 수 있지 않겠느냐.

▷그사람이 일반부회원이, 제보자인지 모르지만 코치를 데려와 유료레슨도 하고, 동호회에는 돈을 걷고 한다는 불법을 한다는 말인가? 그런 사람들이  O코치에게 허위경력이니, 유료레슨을 했다고 제보한 것은 거짓말인가?

▶▶그렇다.

▷그런데 월 12만원씩 레슨비를 사이트에 올려놨던데?
▶▶ 그런데 왜 이런 내용을 선생님(취재기자)과 얘기를 왜 해야하는 건지...

▷왜냐면 그분(제보자)들이  L코치가 돈을 받고 레슨을 했다고 정확히해서 (제보하러) 갖고 왔다. 사실이 아닌데도 사실이라고 (보도)할 수는 없지 않느냐.
▶▶ 그렇다면 저만 그런게 아니라, 다른 동(洞)에도 레슨하는 사람들이 있다.

▷?돈을 받고요?
▶▶ 다정동이나 새롬동이고, 복컴에 가보면 다있어요.

▷코치와 동호회원끼리 유료레슨을 하고 있다는 말인가
▶▶네. 하고 있잖아요

▷그래서 , O씨도 했다는 얘기인가?
▶▶ 제가 했다는 게 아니고, 거긴 하고 있다구요.

▷본인은 안했나요?

▶▶탁사모의 불법도 제보되나?

▷해도된다. 다시한번 묻지만 유료레슨 없다, 경력등은 사실이다. 월 12만원(레슨비) 올려놨으나 레슨한적 없다는 뜻인가?
▶▶네...

##한눈에 보는 충청, 균형있는 주장.비판을 지향하는 이세종경제는 <제보>나 보도 자료제공을 기다립니다.

제보자의 신분과  반론권역시 철저히 보장합니다.

기사 내용중  <추가제보>나, <보충의견>, <반론문>, <정정>의 의견을 연락해주시면 확인후  성실히 보도하겠습니다.

공직관련 인허가를 둘러싼 각종 비리와 특혜, 사건사고와 미담, 사이비언론의 행태, 기자로부터 피해 등 모든 얘깃거리와 오 탈자를 제보해주세요.
 
불편부당(不偏不黨), 즉 특정 정당이나 정파에 치우침없고, 권력자나 비권력자나 편견없이 균형적이고 공정한 보도를  지향합니다.

제보및 반론 창구는  esejong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