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세종선관위, 총선 투표지 찢은 유권자 경찰에 고발
상태바
【세종】세종선관위, 총선 투표지 찢은 유권자 경찰에 고발
  • 권오주 기자
  • 승인 2024.05.01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선관위[사진=본지db].jpg
세종시선관위[사진=본지db].jpg

지난 4·10 제22대  총선 때 투표지를 찢어 한 A씨가 경찰에 고발됐다.

1일 세종시선관는 A씨는 22대 국회의원 선거가 치러진 지난 달 10일 본인의 지역구 투표소에서 '기표를 잘못했다'는 이유로 투표지를 찢은 것으로 조사됐다.

공직선거법은 '투표용지와 투표지 등을 훼손한 사람은 1년 이상 10년 이하 징역 또는 500만원 이상 3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세종시 선관위 관계자는 "투표지를 훼손한 행위는 명백한 선거범죄로 앞으로 이와 유사한 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