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세종·대전·충남경찰, 4.10총선 D-60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운영
상태바
【세종】 세종·대전·충남경찰, 4.10총선 D-60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운영
  • 권오주 기자
  • 승인 2024.02.07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경찰청이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세종청과 지역 경찰관서 2곳에 수사상황실을 설치하고 운영에 돌입했다고 7일 밝혔다.  [사진=세종경찰청 제공].png
세종경찰청이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세종청과 지역 경찰관서 2곳에 수사상황실을 설치하고 운영에 돌입했다고 7일 밝혔다. [사진=세종경찰청 제공].png

오는 4월 10일 실시되는 제22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세종·대전·충남경찰청이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문을 열었다.

7일 세종경찰청(청장 한형우)에 따르면 이날부터  세종청과 지역 2개 경찰관서에 각각 선거사범 수사 상황실을 설치하고  24시간 대응 체제를 유지, 범죄 첩보 수집에 들어갔다.

대전경찰청(청장 윤승영)은 대전청과 지역 6개 경찰관서에, 충남경찰청(청장 오문교)은 도내 16개 경찰관서에 각각 상황실을 설치했다.

경찰은 이틀 앞으로 다가온 설 연휴를 앞두고 명절선물을 빙자한 금품 수수나 명절 인사 명목의 사전선거운동, 누리소통망(SNS) 상 흑색선전 등 허위사실유포 행위를 면밀히 감시할 예정이다.

경찰은 5대 선거범죄(금품수수, 허위사실유포, 공무원 선거 관여, 선거폭력, 불법단체 동원)에 대해 '무관용의 원칙'을 적용해 정당·지위고하를 불문하고 엄정 수사할 방침이다.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얼굴이나 이미지 합성을 한 '딥페이크'(Deepfake) 기술을 이용한 선거운동도 공직선거법 개정으로 전면 금지된 만큼 사이버수사대도 관련 수사를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